글로벌 내비게이션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


국내

[보도자료] 한화-美육군 공동연구개발협정(CRADA) 체결

2020.12.16

한화-美육군, 첨단 무기체계 공동 연구개발 나선다


- ㈜한화·한화디펜스, 美전투력발전사령부와 공동 연구개발 협정 체결


- 한국 기업으론 최초 참여 … “대한민국 방산기술 글로벌 경쟁력 입증



한화그룹 방산계열사와 미 육군이 첨단 무기체계와 주요 구성품 등에 대한 공동 연구개발에 나선다.


㈜한화(대표이사 금춘수·김승모)와 한화디펜스(대표이사 손재일)는 지난 10일 미 육군 전투력발전사령부 무장센터(DEVCOM AC[1])와 공동 연구개발 협정(CRADA)을 맺었다.


이 협정은 미 정부가 연구기관과 대학, 기업, 국가 간의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다양한 분야의 기술 이전을 촉진하기 위해 만든 제도로, 한국 기업이 미 육군과 관련 협정을 체결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.  


DEVCOM 고위급 대표단은 지난해 11월 한국을 방문해 한화 주요 생산시설을 둘러보고 미국은 물론 글로벌 군수시장을 타깃으로 공동 연구개발 할 수 있는 주요 무기체계와 구성품 등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.


양 측은 이번 협정 체결에 따라 앞으로 무기체계 공동 연구개발에 필요한 정보와 지식, 기술 등의 상호 교류 또는 이전을 통해 주요 방산 장비와 기술 관련 공동 연구개발 및 분석, 시험평가 등에 나선다. 연구개발 결과에 따라 상용기술 전환도 가능하다.


이에 따라 앞으로 진행될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양 측은 차세대 무기체계 및 탄약 솔루션 개발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


한편, 최근 호주군의 주요 전력증강 사업에서 한화 방산 장비가 최종경쟁을 펼치고 있는 가운데, 금번 한-미 공동 연구개발 협정은 글로벌 방산 시장에서 한화 방산계열사의 기술력과 인지도를 더욱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.


한화디펜스가 개발한 K9 자주포는 지난 9월 호주 육군의 자주포 획득 사업(Land 8116)의 우선협상대상 장비로 선정됐으며, 레드백(Redback) 미래형 궤도장갑차는 지난해 9 최신 장갑차 도입 3단계 사업(Land 400 Phase3)의 최종 2개 후보 중 하나로 압축된 바 있다.

버나드 샴포 (Bernard Chamoux) 한화 미주사업부 부사장은 “CRADA 체결은 역사적이고 고무적인 일이라며 이는 발전하고 있는 대한민국 방산 부문의 역량을 인정받은 것일 뿐 아니라 한미 동맹이 더욱 강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. (이상)



[1] U.S. Army Combat Capabilities Development Command (DEVCOM) Armaments Center: 미 육군 전투력발전사령부 산하 7개 연구 부서 중 하나로 주로 무장과 탄약 개발을 담당